15. 자동차 50년 100만km 타는 법

제 3 장 자동차 50년 100만km 타면 어떤 세상이 올까?

자동차 50년 100km 타서 우리가 얻는 것

 경제적 이득

 이제까지 자동차는 어느 정도의 수명을 가지며, 자동차 내구 및 일반 수명을 연장하는 방법에 대하여 알아 보았다. 그렇다면 정말로 자동차를 50년 100만km를 탈 수 있고 타고자 한다면 우리가 정말로 얻을 수 있는 이득은 무엇인가 대하여 생각해 보자.

 첫째는 우리가 자동차를 50년 100만km를 타면 자동차 구매 횟수를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다. 우리나라 보통 성인의 자동차 교환 주기는 10년에 20만km를 타고 신차를 구매한다고 가정하자. 우리나라 성인의 평균 수명을 80세로 계산했을 때 30세 이후 우리는 10년마다 자동차를 신차로 교환한다고 가정 시 60년 동안 120만km를 주행하게 된다. 이때 우리는 자동차를 30대에 1대 구매 후 100만km를 타게 되면 우리는 자동차 신차 1대 구매 후 70세까지 100만km를 타고 70~80세까지 나머지 1대를 구매하면 평생 단 2대의 자동차만 사용하면 된다.

표 2. 자동차 구매횟수 및 구매 비용 비교

 위 표를 보면 운전자가 자동차를 30대부터 80대까지 각 10년마다 1대씩 총 6대 구매하면, 자동차 1대의 가격을 2천만원으로 가정했을 때, 6대×2천만대=1억2천만이 된다. 그러니까 평생 동안 자동차 구매에 대략 1억 2천만원의 돈이 든다고 볼 수 있다. 그러나 만일 우리가 좋은 품질의 자동차를 올바른 방식으로 운전하고, 자동차를 잘 유지 보수한다면 1대 구매 후 50년 100만km를 타고 81세 이후 1대만 구매하면 30대에서 80세까지 평생 2대의 자동차만 사용하면 된다. 그러면 일생 동안 자동차 구매 가격은 2대×2천만원(대당 가격)=4천만원인 것을 알 수 있다.

 결론적으로 평생 자동차 6대를 구매한 사람은 1억 2천만원의 돈이 소비하게 되고, 평생 자동차 2대를 구매한 사람은 4천만원의 돈이 필요하다. 그러므로 2대를 구매한 사람은 평생 8천만원의 돈을 절약 할 수 있는 것이다. 물론 여기서 자동차 구매 시의 제비용(취득세, 등록세, 공채)을 포함하면 더 많은 돈을 절감 할 수 있다. 단지 자동차를 잘 관리하여 평행 8천만원의 돈을 저축할 수 있다면 이보다 더 좋은 재테크 방법이 있겠는가? 대한민국 가계 부채가 2015년 현재 1000조를 넘어섰고, 국민 1인당 2천150만의 빚이 있다. 여기에 대한 해결책으로 1인당 평생 1대의 자동차 구매 횟수만 줄여도 가계 부채는 갚을 수 있다.

친환경적 자동차 생활을 위하여

자동차는 약 2만개 이상의 부품으로 이루어져 있다. 그리고 사용되는 재료는 자동차 차체에 쓰이는 강판을 비롯하여 프로펠러 샤프트에 쓰이는 강관, 스티어링 너클(Steering Knuckle), 커넥팅 로드(Connecting Rod)에 쓰이는 구조용 강관, 실린더 블록에 주철 등이 사용되고 비철 금속으로는 실린더 블록 및 헤드에 쓰이는 알루미늄, 최근에는 경량화를 위해 마그네슘 및 티타늄도 활발히 사용되고 있다. 비철 재료는 센서류에 세라믹, 자동차 내장재에 플라스틱과 고무, 섬유, 유리 등이 사용된다. 이처럼 자동차의 수많은 부품은 여러 종류의 재료로 이루어져 있다. 당연히 이런 재료는 지구상의 철강석을 이용하여 금속 재료를 만들고, 석유를 추출하여 각종 플라스틱 재료를 만들어 낸다. 어떤 의미에서 자동차를 많이 생산하는 것은 지구 자원을 많이 소모하는 것이고, 자동차를 많이 이용하는 것은 지구의 화석 연료 특히 석유를 소모하는 것이다. 이런 추세로 가면 멀지 않은 미래에 석유 자원의 고갈은 명확한 일이다. 자동차 문명으로 인한 편리함도 정말 좋지만, 하지만 우리는 자동차로 인하여 희생하고 있는 일도 너무나 많다. 해마다 교통 사고로 사망하는 인원은 전쟁으로 인한 사망자보다 많고, 자동차 배기 가스 오염 물질로 인한 호흡기 질환을 사망자도 많다. 우리의 도시는 사람이 위주가 아니고 모든 것을 자동차 도로를 중심으로 배치해서 자동차를 이용하지 않는 사람은 살 수 없는 구조로 되어 있다. 선진국의 만성 질환인 과체중, 고혈압, 고지혈등 대부분의 성인병은 자동차의 이용으로 인한 운동 부족으로 발생한다. 매일 날마다 겪는 출근퇴 시 자동차로 발생하는 교통체증은 정말 우리를 지치게 만든다.

 이런 자동차의 폐해에도 불구하고 대부분의 사람은 목적지까지 걷지 않는 편안함과 사적 공간의 확보로 인하여 자동차에 중독되어 있다. 그러나 우리가 조금만 자동차에 대한 지식과 관심을 가진다면 자동차를 조금 더 오래 사용할 수 있고, 그러면 평생 동안 구매 대수도 줄여 가계에도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자동차 생산 감소로 자동차에 사용되는 지구 자원을 절약할 수 있고, 자동차 사용을 줄여 화석 에너지의 절약과 동시에 배기 가스 감소로 공기 오염도 줄일 수 있을 것이다.


자동차 수명 연장을 위해 이것만은 실천하자!

■ 좋은 자동차 정비소를 선택하고 이용하자

▶ 좋은 자동차 정비소 찾는 법

- 평판이 좋은 자동차 정비소를 찾는다.

자동차를 잘 아는 지인의 추천이나 인터넷상에서 조회하여 많은 활동을 한 정비소를 찾는다. 인터넷에서 많은 활동을 했다는 것은 고객들과 많은 소통을 했다는 증거이기 때문이다.

- 가까운 자동차 정비소를 찾는다.

일단 거리가 멀면 운전자 입장에서 보면 자동차 정비하기 부담스럽고 귀찮기 때문에 반드시 집 주위나 직장 근처의 가까운 자동차 정비소를 찾는다.

- 반드시 2개의 정비소를 단골로 확보한다.

같은 부품의 수리라도 정비소 별로 공임이나 부품 가격이 틀려지는 경우가 자주 발생한다. 특히 고가의 부품일 경우 고장의 진단, 원인 및 대책까지 정비소별 차이가 나서 수리단가 차이가 많이 발생하기도 한다.

- 정비소 가기 전에 반드시 차계부에 정비 이력을 확인한다.

보통 과잉 정비는 정기 점검 주기가 지나지도 않았는데 교체를 권하거나 혹은 고장이 났을 때 고장원인과 전혀 다른 부품을 교환하는 경우도 있다. 반드시 정비소 들르기 전에 정비이력을 확인해야 부품의 과잉 정비를 방지하고, 자동차 부품 정비 시기을 놓쳐 자동차 내구성 및 성능을 망치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

- 수리 기간이 하루를 넘어갈 경우에 반드시 주행 거리를 기록해 두자

정비가 끝난 후에 가끔씩은 수리 전에 주행 거리 보다 많이 나오는 경우도 있으니, 운전자가 모르는 사이에 정비소에서 수리된 자동차 운행을 방지하자.

- 가격이 저렴한 정비소 보다는 제대로 수리하는 정비소를 찾자

자동차의 어떤 부분에 문제가 생겨 정비소를 찾아 갔는데, 문제의 원인을 잘못 분석하여 엉뚱한 부품을 교체하여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는 경우를 자주 듣는다. 반드시 정비소 사장과 종업원의 자동차 정비 경력과 평판을 확인해야 한다.

■ 차계부를 쓰자

차계부를 쓰면 여러 가지로 좋은 점이 많다. 특히 자동차 정비소에서 차체부에 적힌 정비 이력을 보여 주면, 과잉 정비 당할 가능성이 아주 작아진다. 그래서 차계부를 적으면 각 부품의 상태를 잘 파악할 수 있으므로 년간 부품 교체 시기를 일목요연하게 알 수 있다.

■ 난폭 운전은 그만

앞에서도 이미 설명했듯이 자동차의 수명 단축의 가장 원인 중의 하나 난폭 운전이다. 난폭 운전은 급출발/급가속/급브레이크 등을 습관화 하면 자동차의 수명은 빨리 단축된다.

■ 계절별 자동차 관리 요령 숙지

여름철 장마비에 폭우를 맞고, 한여름 장기간 강한 햇빛에 노출되고, 한겨울에 제설재를 뿌린 도로를 주행 후 세차 안 하거나, 한겨울 폭설을 맞고 장기간 바깥에서 주차하면 자동차 부품 성능을 단축시킨다. 다시 한번 계절별 자동차 관리 요령을 숙지하도록 하자.

■ 자동차 구매 후 최소 1,000km 관리를 철저히 하자

자동차 구매 후 1,000km 주행은 자동차로서 가장 중요한 시기이다. 이때는 최초 1,000km 전까지의 주행은 차량의 수명과 성능을 좌우하므로 이 기간 동안은 과속, 급가속, 급제동 등을 하지 않도록 한다.

▷ 엔진 회전수를 4,000rpm 이내로 유지하여 운전한다. (디젤의 경우 3,000rpm 이내 : 최고 속도

의 3/4 이하로 주행한다.)

▷ 장시간 엔진을 공회전 시키지 않는다.

▷ 연비, 엔진 성능 및 엔진 오일 소모량은 길들이기 상태에 따라 달라질 수 있고 일반적으로 약 6,000km 주행 후 안정된다.

이 책의 자동차 정비 및 점검에 대한 내용은 아반떼 AD 취급설명서의 일부를 참조하였음을 알려 드립니다.

전자책 구매는 아래 링크를 참조하세요!


13. 자동차 50년 100만km 타는 법(3.8 가혹 조건에서 점검 부품 및 점검 주기)

책소개 2017.04.22 21:13 Posted by 자동차 전문 교육 자동차 역사가

13. 자동차 50년 100만km 타는 법

3.8 가혹 조건에서 점검 부품 및 점검 주기

자동차를 가혹한 조건에서 운행하는 경우는 자동차 부품을 좀 더 자주 점검하고 교환해야만 수명을 연장할 수 있다. 가혹 조건에서 운행 시 각 부품의 점검 주기를 확인하자. 가혹 조건은 별도의 내용을 앞장에서 정리하였으니 참조 하도록 하자. 아래는 아반떼(AD) 취급 설명서상에서 가혹 조건에서 운행 시 점검 부품 및 점검 주기를 기술하였다. 그러나 제조사, 제조년식, 모델에 따라 부품 점검 주기는 천차만별이 반드시 취급설명서상에 기술된 점검 주기를 참조 하도록 하자.

■ 엔진 부품

▷ 엔진 오일 및 오일필터(가솔린/LPI)

- 7.500km 또는 6개월마다 점검이 필요하다.

▷ 엔진 오일 및 오일필터(디젤 1.6 TCI)

- 10,000km 또는 6개월 마다 교체

▷ 에어클리너 필터

- 상태에 따라 수시 점검 또는 필요 시 교체

- 모래, 먼지 많은 지역을 주행하거나 험한 길(자갈길, 눈길, 비포장길)을 많이 주행한 경우

▷ 점화 플러그

- 상태에 따라 수시 점검

- 짧은 거리 반복 주행, 공회전 과다하게 지속, 택시와 같이 거의 매일 사용하는 경우, 잦은 정지와 출발 반복적으로 주행

■ 제동 장치

▷ 브레이크 및 디스크 패드

- 상태에 따라 수시 점검

■ 동력 전달 장치

▷ 로워암 볼 조인트 청소

- 상태에 따라 수시 점검

- 모래, 먼지 많은 지역 주행했을 때, 32℃ 이상 온도에서 교통체증이 심한 지역을 50% 이상 주행 시

▷ 드라이브 샤프트와 부트

- 상태에 따라 수시 점검

▷ 수동변속기 오일

- 120,000km 교체

▷ 자동변속기 오일

- 100,000km 교체

▷ 더블 클러치 변속기 오일

- 120,000 교체

■ 기타 부품

▷ 공조 장치용 에어필터

- 상태에 따라 수시 점검 또는 필요 시 교체

- 모래, 먼지가 많은 지역을 주행

전자책 구매는 아래 링크를 참조하세요!


12. 자동차 50년 100만km 타는 법(3.7 가혹 조건의 차량 운행)

책소개 2017.04.15 09:34 Posted by 자동차 전문 교육 자동차 역사가

12. 자동차 50년 100만km 타는 법

3.7 가혹 조건의 차량 운행

일반적으로 자동차 운행 조건이 일반적인 조건이 아닌 다음과 같은 가혹 조건에서 운전 시는 반드시 운행 후 차량을 정기 점검해야 한다.

▷ 짧은 거리를 반복해서 주행했을 때

- 장거리는 주행은 일반적으로 정속 주행하게 되어 자동차에 큰 부담을 주지 않으나 짧은 거리는 악세레터나 브레이크를 자주 사용 되므로 동력계통 및 제동계통 부품에 부담을 주게 된다. 이럴 경우는 반드시 자동차의 점검해야 한다.

▷ 모래, 먼지가 많은 지역을 주행했을 때

 - 모래와 먼지가 많은 비포장 도로나 공사지역은 엔진 공기 흡입구에 대량의 먼지나 모래가 쌓여 엔진 공기 흡입구 공기 흡입을 원활하지 않게 하거나 엔진의 연소실에도 소량의 미세먼지가 쌓여 연비가 안 좋아지거나 대량의 불완전 연소 가스도 발생할 수 있다.

▷ 공회전을 과다하게 계속 시켰을 때

 - 일반적으로 공회전은 길어도 5분이내에 하는 것이 연료 절감과 엔진 계통의 부담을 덜어 준다.

▷ 32도 이상의 온도에서 교통체증이 심한 곳을 50%이상 주행했을 때

 - 한 여름 시내에서 32도 이상의 고온에서 주행 시 계기판의 냉각수 온도가 종종 과열 상태로 되므로 그늘에서 냉각을 냉각시키거나 엔진룸을 열어 냉각수의 온도를 낮추도록 한다.

▷ 험한 길(모래자갈길, 눈길, 비포장길) 등의 주행빈도가 높은 겨울

 - 겨울철에 눈길, 모래자갈길, 비포장길 등을 주행 시 반드시 엔진의 흡입계통 공기 필터와 타이어와 차체 하부를 점검하자. 겨울철 눈길에는 자동차 강판을 녹슬게 하는 염화칼슘의 제설재가 차체 하부를 급속히 부식시키므로 반드시 주행 후 하부 세차를 하도록 하자.

▷ 산길, 오르내리막길 등의 주행빈도가 높은 경우

 - 산길, 오르내막길과 같은 험로 주행 시에는 자동차 엔진에 부담을 평지보다 많이 주므로 반드시 엔진과 제동부품을 점검하도록 하자.

▷ 경찰차, 택시, 상용차, 견인차 등으로 사용하는 경우

 - 견인은 반드시 자동차로는 피해야 할 대상이다. 잘못 견인 시 엔진과 트랜스미션에 무리를 주어 부품에 심한 손상을 줄 수 있다.

▷ 고속주행(170km/h이상)의 빈도가 높은 경우

 - 고속도로나 일반도로에서 고속주행 시 엔진계통에 부담을 주어 냉각 계통 부품이나 디젤엔진의 터보차져(Turbo Charger)에 손상을 주게 된다. 

▷ 잦은 정지와 출발을 반복으로 주행 할 경우

 - 잦은 정지와 출발은 브레이크를 과열시키고, 엔진에 부담을 주게 되어, 연비와 부품의 내구성능을 저하시킨다.

▷ 소금, 부식물질 또는 한랭지역을 운행하는 경우

  - 여름철 바닷가나 장시간 주행이나 아주 추운 지방을 자동차로 장시간 여행하는 경우, 차체 도장에 나쁜 영향을 주어 도장 품질에 나쁜 영향을 주게 된다.

 위와 같은 조건에 차량을 운행했다면, 정기 점검 주기보다 더 자주 점검, 교체, 보충해 주는 것이 차량 수명 연장 효과가 있다.

특히 여름철 휴가 기간에 오프로드를 장시간 주행했거나, 장마철이 끝난 시기에는 차량의 정기 점검과 더불어 차량 세차를 하는 것이 훨씬 차량 상태를 좋게 유지할 수 있는 비법이다.


전자책 구매는 아래 링크를 참조하세요!





9. 자동차 50년 100만km 타는 법 (3.4 자동차 수명을 단축시키는 운전 습관)

책소개 2017.04.09 01:00 Posted by 자동차 전문 교육 자동차 역사가

9. 자동차 50년 100만km 타는 법

3.4 자동차 수명을 단축시키는 운전 습관

▷ 자동차 출발 시 급출발 한다

자동차 출발 시 급출발 하면, 사람이 마치 등산 할 때나 마라톤 시작 할 때 준비 운동하지 않고 처음부터 전력질주 하는 것이나 마찬 가지이다. 이럴 경우 타이어가 마모가 빠르고, 타이어의 편마모도 발생하고, 서프펜션부에 충격을 부여 승차감이 나빠지거나 내구성이 나빠지게 된다.


▷ 자동차를 급가속 하여 운전한다

보통 앞차를 추월하거나 혹은 차선 변경 시 혹은 도착 시간에 쫓길 경우에 자동차의 악셀레이터를 급하게 밟아 자동차를 가속하게 된다. 이럴 경우 타이어의 편마모와 마모속도가 빨라지고 서스펜션에 무리를 주게 된다. 특히 가속 방지턱에서 무심히 급가속하면 자동차 뒤쪽 아래의 연료탱크에 손상을 가해서 연료가 누출 될 수도 있다.


▷ 자동차 운전 시 급브레이크를 자주 사용한다

자동차 운전 중 사람이나 동물이 도로에 갑자기 나오거나 혹은 전방에 어떤 위급 상황으로 인한 브레이크 작동은 불가피하다. 그러나 운전자의 습관으로 자주 급브레이크 사용 시에 제동 계통 및 서스펜션 계통에 무리를 주게 된다. 급브레이크는 브레이크 패드 마모를 급속하게 촉진 시킨다. 급브레이크는 자연히 차량 앞쪽으로 자동차 무게 중심이 이동함으로 앞 서스펜션에 무리 주게 된다. 또한 급브레이크는 앞 바퀴쪽의 타이어의 급속한 마모와 편마모를 촉진시킨다.


▷ 장시간 고속 및 과속 주행한다(150km 이상으로 주행)

일반적으로 고속도로나 자동차 전용 도로에서 130km 이상으로 고속 주행 시 경제 속도 대비 기름 소모가 20% 이상 증가하게 되고, 자동차의 소음 및 진동이 급속이 증가하여 자동차 내구성능에도 안 좋은 영향을 미치게 된다. 특히 디젤 엔진의 승용차의 경우 장기간 고속 주행 후 엔진의 냉각 시간 없이 바로 시동을 꺼버리면 인터쿨러(Inter Cooler, 과급기)에 손상을 줄 수 있게 된다.


▷ 운전 시 차간 거리 미유지 한다

출퇴근 시에 교차로에서 자동차와 자동차 사이의 안전 거리 미확보하여 운행하여 종종 추돌 사고가 발생한다. 이런 경우는 아침의 러시아워 시간에 짧은 신호 대기 시간에 차간 간격이 없이 주행하다가 앞차 급브레이크 잡는 경우는 꼼짝 없이 뒤차가 앞차를 추돌해 모든 책임을 뒤집어 쓰게 된다. 이런 사고는 자동차 범퍼 및 라디에이터에 손상이 갈 수가 있다. 시계가 아주 불량한 안개 낀 교량에서 차간 거리 미유지의 경우는 대형 연속 추돌 사고로 이어진다. 이런 경우 자동차 파손이 문제가 아니라 운전자의 목숨이 위태로운 경우도 많으니 고속도로상에 혹은 교량에서 시계가 나쁜 경우는 특히 자기 자신과 자동차의 수명을 위하여 차간 거리를 충분히 확보하도록 하자. 보통 차간 거리는 자기가 내는 속도와 비례하여 유지하면 된다. 고속도로에서 100km로 주행 시 100m 정도의 차간 거리를 유지하면 된다.


▷ 급가속, 급핸들을 돌려 모퉁이길을 돈다

도로의 코너나 모퉁이에서 스티어링휠을 급하게 돌리게 차량이 한쪽으로 쏠리면서 한쪽 서스펜션에 무리을 주게 되고, 특히 무게가 쏠리는 타이어의 편마모 현상이 발생한다. 타이어 편마모가 발생하면 브레이크 작동 시 자동차가 한쪽으로 쏠리는 현상이 발생하여 옆차와의 추돌 가능성이 증가한다.

전자책 구매는 아래 링크를 참조하세요!




6. 자동차 50년 100만km 타는 법

책소개 2017.03.19 23:30 Posted by 자동차 전문 교육 자동차 역사가

6. 자동차 50년 100만km 타는 법

제 2 장 자동차 10년 100만km 타는 비법

자동차의 수명 연장은 자동차 일상 점검부터 시작된다.

일상 점검이란 자동차를 운행하는 사람이 매일 차량을 운행하기 전에 행하는 점검을 말하여 이는 안전 운행에 필요한 최소한의 점검이고 운전자의 의무이기도 하다. 매일매일은 힘들겠지만, 최소만 일주일 한번만은 자동차의 외관 및 주요 성능에 대하여 점검하도록 하자.

▶ 엔진룸을 열고 점검항목들

 1) 엔진 

- 시동이 용이하고 연료, 엔진오일, 냉각수가 충분한지 확인한다.

- 누수, 누유는 없는지 확인한다.

- 구동벨트의 장력은 적당하고 손상된 곳은 없는지 확인한다.

2) 변속기

- 누유는 없는지 확인한다.

3) 기타

  - 브레이크액, 클러치액, 와셔액 등은 충분하고 누유는 없는지 확인한다.

▶ 차의 외관에서

1) 엔진 

- 배기가스의 색깔은 깨끗하고 유독가스 매연의 배출이 없는지 확인한다.

2) 완충 스프링

- 스프링의 연결부위에 손상, 균열이 없는지 확인한다.

3) 바퀴

- 타이어의 공기압은 적당한지 확인한다.

- 타이어의 이상마모 또는 손상은 없는지 확인

- 휠너트(또는 볼트)의 조임은 충분하고 손상은 없는지 확인한다.

4) 램프

- 점멸이 확실하고 파손되지 않았는지 확인한다.

5) 등록번호표

 -번호표가 파손되지 않았는지 확인한다.

▶ 운전석에 앉아서

 1) 엔진 

   - 연료는 충분하고 시동은 용이한지 확인

 2) 스티어링 휠

   - 흔들림, 유동이 없는지 확인한다.

   - 조작이 용이한지 확인한다.

 3) 브레이크

   - 페달의 유격과 잔류간극이 적당한지 확인

   - 브레이크의 작동이 양호한지 확인

   - 주차 브레이크의 작동량은 적당한지 확인(핸드 타입)

 4) 변속기

   - 클러치 유격은 적당한지 확인

   - 변속레버의 조작이 용이한가, 심한 진동은 없는지 확인

 5) 경음기

   - 작동이 양호한지 확인

 6) 와이퍼

- 작동이 양호하고 와셔액은 충분한지 확인

 7) 각종 계기 및 스위치

   - 작동이 양호한지 확인


전자책 구매는 아래 링크를 참조하세요!





2. 자동차 50년 100만km 타는 법

책소개 2017.03.07 01:00 Posted by 자동차 전문 교육 자동차 역사가

2. 자동차 50년 100만km 타는 법

제 1 장   우리에게 자동차란 무엇인가?

2.1 자동차 100만km 타기는 어떻게 가능한가?

 자동차는 내구재이기도 하지만, 사람들은 자동차의 유행에 민감하기도 하여 자동차가 안 굴러 가서 바꾸기 보다는 스타일이 오래되고, 편의 사양이 구식이라 불편하게 여겨서 바꾼다. 자동차는 인류 역사사상 가장 비싸고 대중적인 문화 상품인 것이다.

 자동차가 100만km 주행하기 위해서는 필자의 생각으로는 3가지의 조건이 있어야만 할 것이다.

우선 첫째로 자동차의 타고난 내구성능이다. 이것은 자동차 제조사 보장하는 내구 품질로서 일반적으로 가격이 비싼 고가차일수록 보증 기간 및 보증 주행 거리가 길어진다. 그리고 최근의 국내외 자동차 제조사의 자동차 품질 향상에 따라 모든 차종의 내구 성능이 점점 좋아지고 있다. 

둘째로 운전자의 운전습관이다. 제품 사용자 내구 성능으로서 운전자의 운전 습관에 의해 크게 좌우된다. 우리 사람의 몸도 동일한 나이에도 신체 나이는 사람마다 천차만별이다. 사람의 수명은 사람의 식습관, 운동여부, 스트레스에 따라 건강과 장수여부가 달려 있는 것과 마찬가지이다. 운전자가 급출발, 급가속, 급브레이크를 자주 사용하는 것처럼 나쁜 운전 습관을 가지면 자동차 전체 부품에 나쁜 영향을 주어 자동차 내구 성능을 급속히 저하시킨다.

셋째는 운전자의 자동차 점검 및 관리 여부이다. 우리는 자동차를 이동 수단으로 이용은 잘 하지만 의외로 자동차에 대한 올바른 상식을 가지고 있는 경우는 드물다. 자동차의 주요 부품 및 소모품은 정기적으로 점검해야 하며, 가혹한 조건에서 운행이 잦은 경우는 점검햇수를 늘리고 좀 더 자주 부품과 소모품을 교환해야만 한다. 또 다른 한 가지 측면은 자동차의 보관 방법이다. 자동차 정기 점검은 잘 해서 자동차의 성능은 이상 없지만, 자동차를 잘못된 방법으로 보관하면 자동차의 수명은 단축된다. 특히 고온의 여름에 자동차를 장기간 밖에서 주차하거나, 혹은 추운 겨울에 폭설을 맞고 자동차를 장기간 야외에 보관하면 자동차 외관의 도장에 치명적이다. 이렇게 관리하면 자동차 도장의 벗겨짐이나 주름, 녹이 발생하여 결국 자동차 내부의 부품에도 나쁜 영향을 주어 자동차를 못 쓰게 되는 경우가 자주 있다. 

자 이제 이 세 가지의 주요 조건을 숙지하고 자동차를 이용하고 즐기도록 하자. 자주 병원에 가면 건강에 대하여 더욱 관심을 가지고 신체를 건강하게 관리하는 것처럼, 이제는 자동차도 자주 자주 정비소를 찾도록 하자. 그래서 우리는 자동차에 대한 최소한의 상식은 가지고 자동차 정비소에 가서 과잉정비나 과다 수리비를 청구 당하지 않고, 자동차를 오래오래 즐기면서 타도록 하자.

전자책 구매는 아래 링크를 참조하세요




 

티스토리 툴바